고양시, 여성안심무인택배함 ‘마두역·일산역’ 확대 설치

고양터미널, 덕양구청 등 기존 무인택배함 7개, 월평균 1천1백여 명 이용

이성은 | 입력 : 2019/06/11 [10:57]

 

▲ 고양시, 여성안심무인택배함 ‘마두역.일산역’ 확대 설치(마두역)    

 

▲ 고양시, 여성안심무인택배함 ‘마두역.일산역’ 확대 설치(일산역)     

 

고양시는 6월부터 마두역과 일산역에 여성안심무인택배함을 확대 설치해 운영한다.

 

여성안심무인택배함은 1인 가구의 택배수령 불편함 해소 및 택배기사 사칭 범죄 예방을 통한 안전한 지역사회 조성을 목적으로 하는 고양시의 여성친화도시 안전사업으로, 사람이 많이 오가는 지하철역을 중심으로 확대 설치했다.

 

무인택배서비스는 택배 주문 시 택배함 주소를 수령지로 지정하면 택배기사가 택배함에 물건을 넣고, 관제시스템에 의해 수령자에게 인증번호가 전달되는 방식으로 운영된다.

 

앞서 시는 2016년부터 총 7곳(롯데아울렛 고양터미널점, 덕양구청, 삼송역, 원흥역, 정발산역, 주엽역, 벨라시타)에 여성안심무인택배함을 설치했다.

 

지난해 운영실적은 총 1만4천132건으로 월평균 1천1백 명 이상의 시민들이 여성안심무인택배서비스를 이용하고 있다. 올해 5월까지 운영실적은 총 6천532건으로 여성안심무인택배서비스 이용률은 증가 추세다.

 

시 관계자는 “다음 달에도 무인택배함을 1곳 더 추가 설치할 예정이며, 더 많은 시민들이 혜택을 누릴 수 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”이라고 전했다. 

  • 도배방지 이미지